언론이 소개한 《알고 먹으면 약 모르고 먹으면 독》

안녕하세요. 생각비행입니다. 지난 월요일 저희가 《알고 먹으면 약 모르고 먹으면 독》을 출간했다는 소식을 전했습니다. 그런데 일주일도 채 안 되어 반갑게도 여러 언론이 이 책을 소개했습니다. 어떻게 다뤘는지 한번 살펴볼까요?

출처: 동아일보 인터넷 신문

《동아일보》는 약을 대하는 사람들의 일반적인 태도를 먼저 소개했습니다. 조금만 아파도 약국으로 달려가는 우리, 약에 대해 뭔가 알고 있는 듯 텔레비전에서 들은 약 이름을 만병통치약이라도 되는 양 습관적으로 들먹이고 소비하는 우리, 뭔가 정상적인 모습은 아니지 않나요? 

우리가 지급하는 약값에 복약지도 비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혹시 알고 계셨습니까? 똑같은 약값을 내고도 어떤 이는 약사에게 이것저것 꼼꼼하게 질문하여 약에 관한 전반적인 정보를 습득하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애써 약에 관한 정보와 복용법을 알려주려는 약사의 이야기를 그냥 흘려듣는 사람도 있습니다. 그러니 기사에서 복약지도를 제대로 받지 않으면 손해라는 내용을 언급했군요.

알고 먹으면 약 모르고 먹으면 독》에 대한 내용도 간단히 소개했습니다. 그리고 약에 대해 막연하게 생각했던 사람이라면 이 책을 통해 올바로 생각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는 내용으로 책 소개를 마무리했습니다.

출처: 약사공론 인터넷 신문


의약 관련 언론에선 저희가 이 책을 기획했을 당시부터 관심을 보였습니다. 《알고 먹으면 약 모르고 먹으면 독》을 출간하기 전 이 책의 저자인 노윤정, 윤선희 약사가 《약사공론》과 인터뷰를 나누었습니다. 한국 사람만큼 약을 달고 사는 사람들도 드뭅니다. 약의 오남용이 사회적 문제로도 비화하는 예가 많은데요, 약의 복용에 관해서는 전문가의 조언이 사회적으로 요구된다는 두 분 저자의 얘기에 공감하신다면 이 책을 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포털 다음에도 《알고 먹으면 약 모르고 먹으면 독》이 소개되었습니다. 다음 사이트의 FUN이란 항목을 보면 책 섹션이 있습니다. 책 소개 페이지로 들어가면 자세한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이외에도 《헬스코리아뉴스》《의약뉴스》《약업뉴스》에서 《알고 먹으면 약 모르고 먹으면 독》의 출간소식과 책 내용을 소개해주었습니다. 무심코 먹는 약이 몸을 망칠 수 있습니다. 우리나라 국민의 약물 의존도는 아주 높은 편이지만, 자신이 먹는 약에 대해 정확한 정보를 알고 있는 이는 많지 않습니다. 

알고 먹으면 약 모르고 먹으면 독》을 통해 우리 사회가 약에 관해 잘못 알고 있는 상식을 깨트리고, 잘 몰랐던 지식을 습득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입니다. 이 책을 소개해주신 언론사 기자 여러분, 고맙습니다. 사회에 꼭 필요한 책을 출간하도록 앞으로 더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